제목 글로벌게임챌린지서 주요 대학 합동 입학 설명회 열린다
작성일 2018-12-19 오후 12:30:57
글로벌게임챌린지(GGC)조직위원회는 오는 20일 개막하는 ‘글로벌게임챌린지 2018’ 행사에서 주요 게임 대학의 합동 입학 설명회를 개최한다. 

서울 강남구 삼성동 코엑스에서 20일과 21일 양일간 열리는 ‘글로벌게임챌린지’는 전국 40여 게임관련 대학 학생들의 프로젝트를 전시하는 행사다. 각 학교 및 학생들은 졸업작품, 공공사업 과제, 교내 프로젝트 등을 위해 준비했던 게임 신작, 디자인, 애니메이션 등 여러 분야의 성과물을 선보인다. 

788800 기사의 0번째 이미지


행사는 게임관련 전공 학생들이 업계로 나아가는 등용문을 넓혀 청년일자리 문제를 개선하고 업계에 젊은 활력을 불어넣기 위해 마련됐다.
대통령직속 일자리 위원회, 문화체육관광부, 교육부, 서울시 등이 공동 후원한다. 현장에서는 다양한 프로그램이 마련된 가운데 합동 입학 설명회도 개최된다. 합동설명회는 20일부터 이틀간 코엑스 B홀 ‘글로벌 게임 챌린지’ 행사장 내 대학협의회 공동관에서 진행된다. 동양대학교, 서강대학교, 서울호서직업전문학교, 세종사이버대학교, 숭실대학교, 아현정보산업학교, 한국IT직업전문학교, 호서대학교 등이 참여한다. 

이번 설명회의 경우 각 학교의 입학처가 주관하는 일반 설명회와는 달리 게임관련 학부 및 학과 지도 교수들이 직접 강사로 참여하는 것도 특징이다. 전공 교수들이 설명에 나서 강의실에서 실제 이뤄지는 교육과정, 학교 생활, 졸업 후 진로에 대한 생생한 정보를 전한다. 

또 글로벌게임챌린지 전시회에 참여한 학교 부스에도 지도교수와 학생들이 상주해 관련 정보를 얻을 수도 있다. 전시회에서는 가천대, 가톨릭대, 경희대, 계명대, 광운대, 김포대, 동서울대, 동의대, 명지전문대, 아주대, 예원예술대, 용인송담대, 전주대, 중부대, 중앙대, 한국사업기술대 등이 부스를 운영한다.
이와 함께 학생들의 진로 및 취업상담을 위한 부스도 준비된다. 잡플래닛, 제니엘, 취업뽀개기 등 취업정보 전문회사들이 행사기간중 상담사를 파견해 진로 및 취업에 관한 정보를 제공할 예정이다. 이외에도 게임업계 선배들이 참여하는 특별강연회도 열린다. 김홍규 넷마블앤파크 대표, 윤용기 EVR스튜디오 대표, 김태곤 엔드림 상무, 정무식 루노소프트 부사장 등이 나선다. 

[임영택기자 ytlim@mkinternet.com]